파이브에코(FIVE ECOs)

SKC "그린 모빌리티 소재⋅부품 전문회사로 탈바꿈"
상태바
SKC "그린 모빌리티 소재⋅부품 전문회사로 탈바꿈"
  • 오은지 에디터
  • 승인 2021.03.30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SKC
/자료=SKC

이완재 SKC 사장은 30일 서울 종로구 SKC 본사 6층에서 열린 ‘제48기 정기주주총회’에서 “글로벌 수준 이상으로 거버넌스를 혁신하고 SKC의 아이덴티티를 ‘그린 모빌리티 소재⋅부품 전문회사’로 탈바꿈하겠다”고 말했다. 

SKC는 전기차 배터리 핵심소재 동박사업(SK넥실리스) 인수 이후 사업모델 구조조정을 추진해왔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에도 불구하고 매출⋅영업이익이 14.4%, 36.5% 성장한 2조7022억원, 1908억원을 기록했다.  SKC는 앞으로도 그린 모빌리티 소재⋅부품 전문회사 정체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SKC로서 탄소배출 및 플라스틱 배출량 ‘넷 제로(Net Zero)’라는 장기적인 목표도 내세웠다. 스마트 윈도우필름 등 탄소배출 저감 소재사업을 확장하고 신규 사업장은 ‘RE100’을 기본으로 이행한다. 생분해 소재 사업과 재활용 사업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주총에서는 정관에 지배구조 혁신 근거를 담은 정관 일부 개정 안건이 원안대로 통과했다. 최근 SKC는 이사회의 독립성과 권한을 강화하고 투명성을 높이는 지배구조 혁신안을 발표했다. 이사회에 ESG⋅인사⋅내부거래 위원회를 신설하고 이사회 내 모든 위원장을 사외이사로 선임하는 등 이사회 내 사외이사 참여를 대폭 확대하는 것이 골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