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브에코(FIVE ECOs)

LG U+, 연말연시 소외계층 아동에 온정 나눈다
상태바
LG U+, 연말연시 소외계층 아동에 온정 나눈다
  • 에디터
  • 승인 2021.12.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LG유플러스 박형일 부사장(오른쪽)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은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LG유플러스 박형일 부사장(오른쪽)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 www.uplus.co.kr)가 연말연시를 맞아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소외계층 아동을 돕기 위한 나눔 활동을 전개한다고 21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0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지난달부터 진행한 ‘패스(PASS) 앱 활용 기부 프로그램’을 통해 모은 2천만원을 전달했다. 재단은 저소득층 아동의 거주환경 개선을 위해 기부금을 사용할 예정이다.
  
‘패스앱 활용 기부 프로그램’은 U+모바일 고객이 패스 앱을 이용해 식당이나 카페 등 출입 시 QR체크인을 하면 건당 10원씩 기부금을 적립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4주간 총 200만건 체크인을 목표로 진행된 기부 프로그램은 고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3주만에 조기 종료됐다.
  
기부금을 전달받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아동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단열공사, 노후 창호 교체, 친환경보일러 설치, 외벽, 지붕수리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현장 실사 등을 거쳐 대상자를 선정한 후, 가구 당 최대 1천만을 지원할 방침이다.
  
LG유플러스는 임직원이 제작한 팝업북을 소외 계층 아동에게 전달하는 나눔 활동도 펼친다. LG유플러스 임직원은 아동용 팝업북을 손수 제작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전달하고, 재단은 연말연시를 맞아 소외 계층 아동에게 팝업북을 선물할 계획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은 “LG유플러스와의 사회공헌활동 협력을 통해 우리의 미래인 아동들이 안전한 주거환경에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 박형일 CRO(부사장)는 “우리 아이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 아동의 교육격차와 돌봄 방치를 해소함으로써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는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