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브에코(FIVE ECOs)

삼성전기, 5G 스마트폰용 3단자 MLCC 공급
상태바
삼성전기, 5G 스마트폰용 3단자 MLCC 공급
  • 문규리 기자
  • 승인 2021.01.26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기가 개발한 3단자 MLCC. /사진=삼성전기
삼성전기가 개발한 3단자 MLCC. /사진=삼성전기

삼성전기는 5G(5세대) 이동통신 스마트폰용 슬림형 3단자 MLCC(적층세라믹콘덴서)를 개발해 글로벌 업체에 공급을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MLCC는 전자제품 회로에 전류가 안정적으로 흐르도록 제어하는 핵심 부품이다. 이번에 개발한 3단자 MLCC는 1209 크기(1.2mm X 0.9mm)에 두께 0.65mm다. 기존 0.8mm 대비 두께를 18% 줄였다.

최근 5G 이동통신·멀티카메라 등 탑재로 스마트폰은 다기능·고성능화하고 있다. 반면 크기는 일정 수준을 유지해야 해 얇은 부품을 만드는 일은 중요한 과제가 됐다. 부품 수가 증가하면서 복층 기판에 다양한 부품을 실장하게 되는데, 부품이 얇을수록 실장 공간 확보에 유리하기 때문이다. 

삼성전기는 1개의 3단자 MLCC가 3∼4개의 일반 MLCC를 대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처리 속도가 빠른 5G 스마트폰 특성상 AP(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 전원단에서 발생하는 고주파 노이즈를 효율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두영 컴포넌트 사업부장(부사장)은 "5G 이동통신 상용화와 자동차 전장화로 초소형·고성능⋅고신뢰성 MLCC 수요가 대폭 증가하고 있다"며 "핵심 원자재 자체개발·설비 내재화 등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시장 수요에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